‘달라서 간다’ 유민상, 의사 여행자들과 깜짝 ‘댄스 배틀’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개그맨 유민상/사진제공=MBC에브리원 '달라서 간다'

개그맨 유민상/사진제공=MBC에브리원 ‘달라서 간다’

개그맨 유민상과 함께 여행을 떠난 의사 여행자들의 춤 실력이 공개된다. 오늘(19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달라서 간다’를 통해서다.

이날 방송에서 의사 팀과 댄서 팀은 전주 여행 도중 우연히 같은 장소에서 마주친다. 의사 팀의 김동현은 서울대학교 최초 댄스 동아리 창시자라고 밝히며 현직 프로 댄서들을 만나자마자 댄스 배틀을 신청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같은 팀인 유민상도 그동안 숨겨왔던 깜짝 놀랄만한 춤 실력을 공개한다. 서울대 댄스 동아리 창시자의 명예를 건 의사 여행자들과 현직 프로 댄서 여행자들의 댄스 배틀의 결과는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달라서 간다’는 각계각층 다양한 개성을 가진 두 직업군의 여행자들이 각양각색 코스로 여행을 떠나는 비교 여행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