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美 아마존 예약판매 1위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의 새 음반이 미국 최대 온라인 전자상거래업체 아마존(Amazon)에서 예약 판매 1위를 차지했다.

아마존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의 세 번째 정규음반 ‘러브 유어셀프 기 – 티어(LOVE YOURSELF 轉 – Tear)’는 예약 판매 실시 하루만인 18일(현지시간) CD&바이닐 부문 베스트 셀러 1위에 올랐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미니음반 ‘러브 유어셀프 승 – 허(LOVE YOURSELF 承 Her)’를 업계 최초로 아마존에 정식 유통해 사전 예약 판매를 진행하기 시작했다. 당시 이 음반은 6일 연속 아마존 베스트셀러 1위에 올랐다.

이별을 마주한 소년의 아픔을 담은 ‘러브 유어셀프 기 – 티어’는 오는 5월 18일 발매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