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준 주연 SBS 특집극 ‘EXIT’, ‘키스 먼저’ 후속 2회 편성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EXIT'

/사진=SBS ‘EXIT’

SBS 특집극 ‘EXIT’(극본 박연혁, 연출 정동윤)가 월화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극본 배유미, 연출 손정현) 후속으로 방영된다. 특집극은 2016년 4월 ‘나청렴의원 납치사건’ 이후 2년 만이다.

오는 30일 방영될 ‘EXIT’는 단 한순간이라도 행복해지고 싶었던 사내의 이야기를 그린 휴먼판타지 드라마다. 드라마는 캐피탈 일용직 도강수를 중심으로 이야기가 전개된다. 강수(최태준)는 아버지 도정만(우현)의 빚을 갚기 위해 캐피탈업체 사장 황태복(박호산)의 밑에서 일하면서 하루하루 우울한 삶을 살아간다.

우연한 계기로 단 한 순간이라도 행복해지고 싶은 욕망이 생긴 그는 신경외과 의사 우재희(배해선)와 만난 뒤 가상과 현실, 두 개의 세계의 갈림길에서 갈등하게 된다.

‘EXIT’는 2015년 SBS 극본공모 당선자 출신 박연혁 작가가 극본을 맡았다. 연출은 ‘별에서 온 그대’ ‘육룡이 나르샤’에서 조연출을 맡고, ‘피고인’ ‘수상한 파트너’에서 공동연출을 맡았던 정동윤 감독이 메가폰을 잡는다. 배우는 최태준, 우현, 남기애, 박호산, 배해선, 전수진, 김경남 등이 출연하며 조재룡과 장혁진이 카메오로 출연한다.

‘EXIT’는 오는 30일과 5월1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