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만난 기적’ 콘텐츠 영향력 지수 1위 ‘기염’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우리가 만난 기적'/ 사진제공=에이스토리

‘우리가 만난 기적’/ 사진제공=에이스토리

KBS2 월화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이하 ‘우만기’)가 콘텐츠 영향력 지수(CPI) 1위를 차지했다.

‘우만기’는 지난 17일 CJ E&M과 닐슨코리아가 발표한 4월 1주(4월 2일부터 8일까지 기준) 영향력 있는 프로그램과 관심 높은 프로그램, 지지하는 프로그램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으며 20~49세 남녀 타겟 부문에서도 1위를 했다.

이는 뉴스 구독자 수, 직접 검색자 수, 소셜미디어 버즈량을 반영해 산출한 것으로 첫 방송부터 꾸준히 이어지고 있는 프로그램을 향한 폭발적인 반응을 체감케 한다.

특히 현재 방영 중인 월화극 중 유일하게 시청률 두 자릿수로 1위를 달리고 있는 가운데 콘텐츠 영향력 지수에서도 파급력을 발휘하며 가시적인 성과를 이뤄내고 있다. ‘우만기’는 흥미진진한 스토리와 연출, 배우들의 연기력까지 삼박자를 고루 갖추며 안방극장을 사로잡고 있다.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