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타이거JK, “힘들었을 때 이효리가 도와줘…감사하다”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래퍼 타이거JK/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래퍼 타이거JK/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래퍼 타이거JK가 가수 이효리에게 공개적으로 감사함을 표한다. 18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라디오스타’를 통해서다.

이날 방송에서 타이거JK는 함께 출연한 아내 윤미래 위주의 이야기를 이어가며 그의 눈과 목소리를 극찬했다.

그는 과거 힘들었을 때 이효리가 윤미래와 본인을 도와준 사연을 밝혔다. 당시 오해가 있었던 무대 뒷이야기 또한 최초로 공개했다.

타이거JK는 이 오해에 대한 해명과 더불어 그의 다사다난한 이야기를 털어놨다. 그의 얘기를 들은 MC 김구라는 “호랑이도 아픈 면이 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이날 ‘라디오스타’에는 타이거JK와 함께 가수 윤미래, 용준형, 권정열이 출연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