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법변호사’ 최민수X이혜영, 숨막히는 저녁 식사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tvN '무법변호사'

사진제공=tvN ‘무법변호사’

tvN 새 주말드라마 ‘무법변호사’(연출 김진민, 극본 윤현호)의 배우 이혜영과 최민수의 카리스마 넘치는 사진이 18일 공개됐다.

극중 이혜영은 고결한 성녀의 얼굴 속에 탐욕을 감춘 기성지법 향판 차문숙 역을, 최민수는 어시장 깡패에서 재벌 회장까지 올라온 야망의 남자 안오주 역을 맡았다.

공개된 사진 속 두 사람은 함께 식사를 하며 서로를 쳐다보고 있을 뿐인데 팽팽한 긴장감과 묘한 기싸움이 느껴진다.

 

제작진은 “실제 동갑 친구이기도 한 이혜영과 최민수는 확연히 다른 카리스마를 갖고 있다”며 “이혜영이 불 같은 매력으로 누구도 넘볼 수 없는 우아한 기품의 카리스마를 발산하고 있고 최민수는 친근한 카리스마로 현장 스태프들까지 아우르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두 사람은 틈만 나면 함께 대본을 맞춰보며 서로의 연기에 대해 솔직한 피드백을 나누다가도 촬영 시작과 동시에 돌변해 열연을 펼치는 등 베테랑 연기자의 진면모를 과시하고 있다. 두 사람의 이러한 매력이 ‘무법변호사’를 완성해나가는데 중요한 부분으로 작용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무법변호사’는 ‘라이브’ 후속으로 내달 12일 오후 9시에 tvN에서 처음 방송될 예정이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