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으라차차 와이키키’ 손승원, “모두 ‘으라차차 와이키키’ 하세요!”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손승원 / 사진=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 방송 화면 캡처

손승원 / 사진=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 방송 화면 캡처

JTBC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에 출연한 배우 손승원이 “모두 ‘으라차차 와이키키’하세요”라고 말했다.

손승원은 18일 소속사 블러썸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드라마 종영과 함께 이같이 밝혔다.

손승원은  “처음 방송을 시작한 지난 2월부터 종영까지 여러분들의 큰 사랑 덕분에 시간이 빠르게 느껴진 것 같습니다. ‘봉두식’이라는 유쾌한 캐릭터를 통해서 색다른 모습을 선보일 수 있었고 그래서 더 새로운 경험을 했다고 생각합니다. 개인적으로 많은 고민과 노력을 한만큼 아쉬움도 많이 남는 것 같습니다”고 밝혔다.

이어 “또 함께 호흡했던 모든 배우 분들과 스태프 분들 너무나 고생 많으셨고요. 정말 감사했습니다. 이후에도 더 좋은 모습과 연기로 찾아뵐 테니까 끝까지 많은 응원 부탁드리겠습니다. 모두 건강하시고요. 그럼 다음에 또 찾아뵙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으라차차 와이키키’는 지난 17일 20부작으로 종영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