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지호, 김선아에 “감우성보다 네가 더 역겨워”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키스 먼저 할까요' 방송 캡쳐

/사진=SBS ‘키스 먼저 할까요’ 방송 캡쳐

SBS 월화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극본 배유미, 연출 손정현)의 오지호가 감우성과 김선아에게 분노했다.

17일 방송된 ‘키스 먼저 할까요’에서 은경수(오지호)는 손무한(감우성)에게 “왜 남의 인생까지 네들 거 마냥 구는 건데”라며 그의 멱살을 잡았다.

손무한은 “쉽고 간단했으면 이 자리까지 오지도 않았을 거야. 기회를 달라는 거야. 나도 당신도 계속 과거에 살 수 없잖아”라고 말했다.

이에 은경수는 “왜 아무 말도 없이 네 멋대로 사랑을 하고, 결혼을 하고 쳐 죽는다는 건데. 이 미래도 없는 새끼야”라며 분노의 눈물을 머금었다.

이 모습을 지켜보던 안순진(김선아)은 “그만해 내가 괜찮다잖아. 미안하다잖아. 그 많은 사람들 중에 유일하게 잊지 않고 기억해주는 사람이야”라며 은경수를 말렸다. 그러면서 “고마운 사람이야. 탄원서도 써줬고 증인도 서 준 사람이야. 이 사람이 뭘 더 어떻게 해줘야 하는 건데. 이 사람 진심 조금이라도 알아줬으면 좋겠어”라고 말했다.

그러자 은경수는 “다원이가 그 광고보고 사달라고 했던 거 잊었어? 난 이자식보다 네가 더 역겨워”라며 자리를 떠났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