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플러스2’ 유진·윤승아·이현이·장도연, 첫 녹화부터 ‘거침없는 수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SBS플러스 '여자플러스 시즌2'

사진=SBS플러스 ‘여자플러스 시즌2’

SBS 플러스 ‘여자플러스 시즌2’가 MC 유진, 윤승아, 이현이, 장도연의 첫 녹화 현장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첫 녹화는 지난 12일 상암 프리즘타워 스튜디오에서 진행했으며 V라이브로도 공개, 팬들과 온라인으로 소통도 했다. 4MC 모두 30대 여성인 만큼 어떤 주제에도 공감대를 형성하며 시종일관 유쾌한 웃음이 끊이질 않았다. 이어 진행된 첫 녹화 오프닝에서 각자의 패션을 소개할 때부터도 패션에 대한 주관적인 생각을 표현하며 패션 뷰티 분야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여자플러스 시즌2’는 젊은 층은 물론 30~40대 여성까지 즐길 수 있는 뷰티 라이프스타일 쇼. 1세대 뷰티 프로그램 진행자 유진, 남다른 패션 감각의 SNS 스타 윤승아, 젊은 여성들의 롤모델로 떠오르고 있는 이현이, 대세 장도연 등 막강 MC 군단이 뭉쳤다. 뷰티, 패션, 건강 관련 알찬 정보와 날카로운 제품 리뷰 등 여성에게 필요한 라이프스타일의 모든 것을 담는다.

‘여자플러스 시즌2’는 오는 26일 오전 10시에 첫 방송을 내보낸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