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영·우도환, 벚꽃 나무 아래서 기습 입맞춤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MBC '위대한 유혹자' 박수영, 우도환/사진제공=본팩토리

MBC ‘위대한 유혹자’ 박수영, 우도환/사진제공=본팩토리

MBC ‘위대한 유혹자’의 박수영(레드벨벳 조이)이 벚꽃 나무 아래에서 우도환에게 입맞춤을 선물한다.

‘위대한 유혹자'(극본 김보연, 연출 강인 이동현) 제작진은 17일 우도환(권시현)과 박수영(은태희)의 로맨틱한 입맞춤 사진을 23·24회 방송에 앞서 공개했다.

사진 속 우도환과 박수영은 흩날리는 벚꽃을 배경으로 마주보고 서있다. 서로를 응시하는 두사람의 눈빛이 예사롭지 않다.

이어 두 사람이 입맞춤을 나누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특히 박수영이 먼저 다가서고 있어 우도환은 놀란 표정이다.

지난 ‘위대한 유혹자’ 21·22회에서는 시현이 태희에게 뺑소니 사고의 전말을 고백했다. 태희는 혼자서 힘들어했을 시현을 도리어 위로하며 두 사람은 재결합했다. 하지만 시현은 태희에게 차마 ‘유혹게임’에 대해서는 고백하지 못한 상황이다. 더욱이 부모들의 인연까지 얽혀있는 있는 만큼 추후 두 사람의 관계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위대한 유혹자’는 청춘 남녀가 인생의 전부를 바치는 줄 모르고 뛰어든 위험한 사랑 게임과 로맨스를 그린다. 17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