준(June), 18일 첫 번째 싱글 ‘Serenade’ 발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플라네타리움 레코드

/사진=플라네타리움 레코드

가수 준(June)이 18일 정오 첫 번째 싱글앨범 ‘Serenade(세레나데)’를 발매한다.

준은 오늘(17일)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첫 번째 싱글 ‘Serenade(세레나데)’의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리드미컬한 사운드로 시작되는 티저 영상에는 미국 캘리포니아의 한적한 풍경 속에서 누군가를 기다리는 준(June)의 모습이 담겼다. 영상 말미에는 자동차를 타고 어딘가로 가려는 준의 모습이 나오면서 뮤직비디오 본편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준(June)의 첫 번째 싱글 앨범에는 타이틀곡 ‘Serenade’와 ‘때’ 두 곡이 수록됐다. 두 곡 모두 트렌디한 R&B 사운드를 담아냈으며, 유려한 멜로디 전개와 자유자재로 밀고 당기는 리듬이 인상적이다.

앞서 플라네타리움 레코드 레이블 EP Case #1, Case #2 앨범에 직접 작사, 작곡한 개인 곡을 수록하면서 음악적 역량을 보여준 바 있는 준은 이번 첫 번째 더블 싱글 앨범에도 직접 작사, 작곡한 곡을 수록했다.

특히 데뷔 전부터 방탄소년단의 ‘Lost’ ‘Awake’ ‘Not Today’의 작사, 작곡에 참여하고, 수란의 ‘오늘 취하면’ ‘Love Story’의 작곡에 참여한 이력이 공개되며 기대를 모은다.

이번 뮤직비디오는 미국 캘리포니아 LA에서 촬영했으며 이효리, 핫펠트, 자이언티 등의 뮤지션들과 작업을 한 김호빈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