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신기의 72시간’, 티저 영상 공개…직업 체험 현장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

사진제공=

그룹 동방신기가 17일 첫 리얼버라이어티 ‘동방신기의 72시간’의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15년간 가수로 살아온 두 멤버가 72시간 동안 평범한 일상에서 꿈꿔온 새로운 직업에 도전한 모습이 담겼다.

유노윤호는 유치원 선생님으로 변신해 아이들을 놀아줬다. 하지만 아이들의 넘치는 에너지에 결국 체력이 떨어져 무념무상인 상태가 됐다. 또 ‘비타민 윤호’라고 적힌 이름표를 달고 ‘운명 (The Chance Of Love)’을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반면 멋진 레스토랑의 셰프를 상상했던 최강창민은 최현석 셰프의 주방 막내로 변신해 실수를 연발했다. 그는 “몇 명 정도 도망가나요?”라고 묻는데 이어 “음식은 돈 주고 사 먹을 때가 제일 행복했어요”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티저 영상 말미에는 “제 삶의 첫 도전, 사고 치진 않겠죠?” “저 잘할 수 있겠죠?”라는 긴장과 기대가 담긴 두 멤버의 인터뷰가 더해져 기대감을 높였다.

‘동방신기의 72시간’은 오는 30일부터 매주 월~수요일 오전 11시 V LIVE와 네이버TV ‘동방신기의 72시간 – my SMTelevision’ 채널에서 공개된다. 내달 7일부터는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XtvN을 통해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