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X전소미, ‘프로듀스48’ 첫 녹화 현장 방문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가수 강다니엘(왼쪽)과 전소미/사진제공=Mnet '프로듀스48'

가수 강다니엘(왼쪽)과 전소미/사진제공=Mnet ‘프로듀스48’

가수 전소미와 강다니엘이 Mnet ‘프로듀스48’에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한다.

17일 ‘프로듀스48’ 제작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지난 11일 ‘프로듀스48’의 첫 녹화 현장에 방문했다. 각각 ‘프로듀스101’시즌 1과 2를 대표하는 센터로서 96명의 출연자들을 응원하고자 촬영 첫 날을 함께한 것.

첫 만남의 어색함과 긴장감으로 굳어있던 96명의 출연자들은 예고에 없던 두 사람의 등장에 환호하며 힘을 얻었다고 한다. 이에 전소미와 강다니엘은 경험자로서 참가자들에게 따뜻한 격려와 응원을 전했다.

이 날 ‘프로듀스101’ 시즌 1과 2에서 댄스 트레이너로 활약했던 가희도 녹화장을 찾았다. 그는 만삭의 몸에도 프로그램과 출연자들에 대한 애정으로 녹화장에 방문했다.

‘프로듀스48’은 오는 6월 중 처음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