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골경찰3’ 이청아, 열정 넘치는 든든한 막내로 ‘대활약’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에브리원 '시골경찰3'

사진=MBC에브리원 ‘시골경찰3’

MBC에브리원 ‘시골경찰3’의 이청아의 열정 넘치는 모습이 공개돼 화제다.

이청아는 지난 16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리얼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시골경찰3’에서 멤버 신현준, 이정진, 오대환과 함께 포항의 흥해 파출소에서 임시 근무를 시작했다. 이청아는 경찰 업무가 처음임에도 불구하고 하나라도 더 배우려는 적극성과 선배들을 위하는 모습이 돋보여 보는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청아는 기상 여파로 배편이 결항되어 포항의 흥해 파출소에서 임시 근무를 하게 됐다. 신고식을 마친 이청아는 멤버들의 생활비를 담당하는 총무 역할을 맡았으며, 업무 일지를 미리 작성하는 등 막내지만 든든한 모습을 보였다.

첫 번째 업무로 교통사고 현장으로 향한 이청아와 멤버들은 현장을 능숙하게 정리하며 환상적인 케미를 보였다. 이를 본 신현준은 “친화력도 좋고 습득력도 좋다. 그동안 봐왔던 막내 중 이청아 순경이 최고인 것 같다”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처럼 이청아는 처음 하는 업무였지만 시종일관 즐거운 분위기를 이끌며 열정 넘치는 모습을 보여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받았다.

‘시골경찰3’은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