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레어의 카메라’, 칸의 낮과 밤은 어떨까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Cap 2018-04-17 09-26-28-454

홍상수 감독의 신작 ‘클레어의 카메라’가 메인 예고편과 포스터에 이어 공식 보도 스틸을 공개하며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클레어의 카메라’는 칸 영화제 출장 중 부정직하다는 이유로 상사인 남양혜(장미희)로부터 해고 통보를 받은 전만희(김민희)와 칸의 사람들을 폴라로이드 카메라에 담는 클레어(이자벨 위페르)의 우연한 만남과 반가운 재회를 담은 이야기다.

Cap 2018-04-17 09-26-24-011

공개된 스틸에는 영화제 기간 우연히 칸에서 만난 클레어와 전만희의 모습이 담겼다. 또 전만희의 상사인 남양혜와 영화감독 소완수(정진영)의 모습도 눈길을 끈다. 그림처럼 아름다운 칸의 푸른 해변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 밖에도 인물들의 화사한 의상과 따뜻한 계절이 해변이 스틸에 담겨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클레어의 카메라’는 오는 25일 개봉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