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성욱, SBS 새 주말 ‘시크릿 마더’ 출연 확정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제이와이드컴퍼니

/사진=제이와이드컴퍼니

배우 민성욱이 SBS 새 주말드라마 ‘시크릿 마더’(극본 황예진, 연출 박용순)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시크릿 마더’는 아이의 죽음에 비밀을 품고 있는 여자의 집에 의문의 입시대리모가 들어오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 드라마다. 자녀를 명문대에 입학시킨 경험을 바탕으로 돈을 받고 다른 자녀의 대입을 책임지는 ‘입시 대리모’라는 소재를 다룬다.

극중 민성욱은 대기업 고위간부 ‘정성환’ 역을 맡았다. 정성환은 딱 한 번의 실수로 아내와 별거에 들어가지만 아이를 위해 이혼은 안하는 이른바 쇼윈도 부부의 삶을 살아가게 된다.

민성욱은 드라마 ‘추리의 여왕 시즌2’ ‘당신이 잠든 사이에’ ‘육룡이 나르샤’ ’너를 기억해’, ‘피노키오’ 영화 ’쇠파리’ ‘그 놈이다’ ‘우는 남자’ ‘한번도 안 해본 여자’ ‘미씽나인’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했다.

‘시크릿 마더’는 ‘착한 마녀전’ 후속으로 5월에 처음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