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형탁, ‘덕후의 상상은 현실이 된다’ 내레이션 참여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배우 심형탁/사진제공=지앤지프로덕션

배우 심형탁/사진제공=지앤지프로덕션

배우 심형탁이 Mnet의 새 음악 리얼리티 프로그램 ‘덕후의 상상은 현실이 된다’의 내레이션을 맡는다.

심형탁의 소속사 관계자는 “평소 ‘도라에몽 덕후’로 알려져있는 심형탁이 덕후의 마음을 전한다. 자신이 꿈꿔오던 음악 영웅을 만나러 가는 여행의 설레는 마음을 심형탁의 털털하고 차분한 목소리로 전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덕후의 상상은 현실이 된다’는 17일 첫 방송을 앞둔 음악 예능 프로그램이다. 아티스트 자신이 평소 존경해오던 음악 영웅과 만나기위해 떠나는 여행을 그린다. 첫 출연 아티스트로는 밴드 ‘장기하와 얼굴들’의 장기하다.

심형탁은 현재 SBS 드라마 ‘착한마녀전’에 출연 중이다.  ‘덕후의 상상은 현실이 된다’는 17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