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동근, 신생 기획사 조엔터테인먼트에 새 둥지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양동근/사진=조엔터테인먼트

양동근/사진=조엔터테인먼트

가수 겸 배우 양동근(YDG)이 신생 연예기획사 조(JOE)엔터테인먼트에 새둥지를 텄다.

최근 트로트 가수로 변신한 양동근은 소속사 조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그는 최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건반위의 하이에나’에서 홍진영에게 트로트 창법을 배우고, 지난 7일 디지털 싱글 ‘사랑의 택배’를 발표했다.

조 엔터테인먼트에는 ‘판타스틱듀오’ 우승자 계민아, ‘케이팝스타’ 출신 에스더김, 크리스쳔 힙합그룹 ‘흉배’출신 가수 LX, 2012 올레 스마트폰 영화제 플래티넘 스마트상 경력의 영화감독겸 가수 채여준 등이 소속되어 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