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대 100’ 최현석, “무술 동작으로 허세 퍼포먼스 만들었다”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셰프 최현석/사진제공=KBS2 '1 대 100'

셰프 최현석/사진제공=KBS2 ‘1 대 100’

‘스타 셰프’ 최현석이 자신의 트레이드마크인 ‘허세 소금 뿌리기’ 동작의 탄생 비화를 밝혔다.

오는 17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되는  KBS2 퀴즈프로그램 ‘1 대 100’에는  최현석 셰프가 출연해 5천만 원의 상금에 도전한다.

이날 MC 조충현 아나운서는 “최현석 하면 소금 허세를 빼놓을 수 없다”고 말했다.  이에 최현석은 “허세 동작들은 전문성 있는 무술에서 따왔다”며 100인들을 향해 직접 무술 동작들을 선보였다.

이를 본 조 아나운서가 “퍼포먼스를 보고 스승님은 뭐라고 하셨느냐?”라고 질문하자 최현석은 “주접떤다고 혼났다. 스승님이 안 볼 때만 몰래 하면서 아이들을 웃겼다”고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