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츠’ 박형식, 1년 만에 안방극장 복귀… ‘인생 캐릭터’ 예고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KBS2 '슈츠'

사진제공=KBS2 ‘슈츠’

배우 박형식이 약 1년만에 안방극장을 찾는다. KBS2 새 수목드라마 ‘슈츠(Suits)’(극본 김정민, 연출 김진우)을 통해서다.

‘슈츠’에서 박형식이 연기하는 고연우는 가짜 신입변호사다. 변호사가 꿈이었고 될 능력도 있지만 될 수 없었다. 한 번 보고 이해하면 모든 것을 외워버리는 천재적 기억력과 어떤 상대든 단번에 무장해제시키는 공감능력을 지닌 인물이다.

박형식은 ‘슈츠’를 통해 또 한 번 ‘인생 캐릭터’를 탄생시킬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어떤 역할이든 자연스러운 연기를 선보였던 그는 ‘슈츠’ 티저, 포스터, 촬영 스틸 등에서도 존재감을 과시하며 색다른 매력의 캐릭터 탄생을 예고했다.

‘슈츠(Suits)’는 대한민국 최고 로펌의 전설적인 변호사와 천재적인 기억력을 탑재한 가짜 신입 변호사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오는 25일 오후 10시에 처음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