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골경찰3’ 첫 여성 순경 이청아 합류… ‘신의 한 수’ 될까? (종합)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배우 신현준,이청아,이정진(왼쪽부터)이 16일 오후 서울 강남구 신사동 더 리버사이드 호텔에서 열린 MBC에브리원 '시골경찰3'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신현준(왼쪽부터),이청아,이정진이 16일 오후 서울 서초구 신사동 더 리버사이드 호텔에서 열린 MBC에브리원 ‘시골경찰3’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신의 한 수”

MBC 에브리원 ‘시골경찰3’의 연출을 맡은 황성규 PD가 새 멤버 이청아에 대해 이렇게 말했다. 16일 서울시 서초구 리버사이드호텔에서 열린 ‘시골경찰3’ 제작발표회에서다.

‘시골경찰3’는 연예인들이 직접 시골 마을 경찰서 관할 내 치안센터의 순경으로 생활하며 모든 민원을 처리해 나가는 모습을 그린 리얼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시즌2에 출연했던 신현준, 오대환, 이정진에 새로운 멤버 이청아가 합류했다.

황성규 PD는 “기존 멤버에 변화를 주고 싶었다”라며 “처음에는 청아 씨가 합류한 것이 어색해지지 않을까 생각했는데 촬영하면서 잘 녹아 들었다. 단아하고 청초하면서도, 활발하고 명랑한 분위기가 경찰과 잘 어울리는 것 같다. 신의 한 수라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시골경찰’ 시리즈 사상 첫 여성 순경으로 합류한 이청아는 “첫 촬영부터 순탄치 않았다. 비바람이 불고, 배도 뜨지 않았다. 그때 ‘예능의 길이 쉽지 않구나’ 하는 걸 느꼈다”라며 “시즌2를 재미있게 봤던 시청자로서 함께하게 돼 기쁘다. 오라버니들과 즐겁게 촬영하며 힐링하고 있다”고 말했다.

배우 이청하가 16일 오후 서울 강남구 신사동 더 리버사이드 호텔에서 열린 MBC에브리원 '시골경찰3'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이청아가 16일 오후 서울 서초구 신사동 더 리버사이드 호텔에서 열린 MBC에브리원 ‘시골경찰3’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기존 멤버인 신현준과 이정진은 이청아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먼저 신현준은 “시즌에 새로 합류한 멤버답지 않게 능숙하다”라며 “실제 경찰분들도 너무 좋아한다. 이청아 씨가 환하게 웃어주면 차가웠던 마음도 녹는 것 같다. ‘시골경찰3’을 통해 지금까지 알지 못했던 이청아 씨의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귀띔했다. 이정진은 “이번 시즌을 통해 오히려 이청아 순경에게 많은 걸 배웠다. 나이는 가장 어리지만 정신연령은 확실히 우리보다 높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또 신현준과 이정진은 울릉도에서 순경 생활을 하게 된 것에 대한 설렘을 드러냈다. 신현준은 “울릉도에 가게 될 거라고는 꿈에도 생각하지 못했다. 아직 울릉도에서 촬영을 해보지 않아서 기대 반, 우려 반이다. 이번에는 또 어떤 분들을 만나 어떤 깨달음을 얻게 될지 궁금하다”고 털어놨다. 이정진도 “아직 울릉도에 가보지 못했다. 이야기만 들었다. 저 역시도 울릉도에서의 순경 생활이 어떨지 기대가 된다”고 했다.

‘시골경찰3’는 오늘(16)일 오후 8시 30분에 첫 방송을 내보낸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