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톤, 日 팬미팅 ‘어느 멋진 날’ 성공적 마무리…’한류돌’ 입증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그룹 빅톤/사진제공=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그룹 빅톤/사진제공=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그룹 빅톤이 일본 팬미팅 ‘어느 멋진 날’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빅톤은 지난 15일 일본 도쿄 TFT홀300에서 ‘2018 빅톤 스페셜 팬미팅 인 재팬 어느 멋진 날(2018 VICTON Special Fanmeeting in Japan ある素敵な日)’을 개최했다. ‘좋은 일이 일어날 것만 같은 어느 멋진 날에 7명의 스윗 가이 빅톤이 팬들을 만나러 간다’는 콘셉트로, 빅톤은 파워풀한 공연 뿐 아니라 중간 토크, 게임, 하이터치회 등 다양한 이벤트를 펼쳤다.

빅톤의 소속사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는 “빅톤이 지난해 12월에 이어 오랜만에 현지 팬들을 만나는 자리인 만큼 최선을 다했다”고 밝히며 “티켓은 매진됐고 현장의 열기가 매우 뜨거웠다”고 당시 상황을 전달했다.

빅톤은 공식채널을 통해 “일본 스케줄을 모두 끝내고 쉬고 있다. 응원하고 와 주셔서 정말 감사하다. 앞으로도 더 열심히 해 좋은 모습 보여드릴 것”이라고 밝혔다.

빅톤은 지난 13일 ‘케이콘 2018 재팬(KCON 2018 JAPAN)’ 콘서트 참가를 시작으로 스페셜 팬미팅 ‘어느 멋진 날’까지 일본에서 3일간의 스케줄을 이어갔다. 콘서트 공연과 컨벤션 행사, Mnet Japan 등 현지 매체와의 인터뷰에 참여했다.

현재 빅톤은 다음 컴백 준비에 매진하고 있다. 빅톤이 참가한 ‘2018 케이콘 재팬’ 콘서트 방송은 오는 19일 오후 6시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방영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