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이 살래요’ 금새록, 미워할 수 없는 막내딸의 매력…’존재감 UP’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배우 금새록/사진=KBS 2TV ‘같이 살래요’ 방송 캡처

배우 금새록/사진=KBS 2TV ‘같이 살래요’ 방송 캡처

KBS2 주말 드라마 ‘같이 살래요'(극본 박필주, 연출 윤창범)에서 배우 금새록이 다양한 표정 연기로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같이 살래요’에서 수제화 공방을 운영하면서 4남매와 함께 사는 효섭(유동근)의 막내딸 현하 역을 맡은 금새록은 캐릭터의 성격을 잘 살린 표정 연기로 주목받고 있다.

지난 주말 방송에서는 현하가 아빠 효섭을 향한 미연(장미희)의 진심을 오해해 발끈했다. 가족들 중 가장 감정 표현에 솔직한 그의 표정이 이번에도 딸의 심정을 고스란히 느껴지게 했다는 평가다.

유하(한지혜)와의 살벌한 자매 싸움도 돋보였다. 막상 상대하려니 예상보다 무서운 언니에게 지지 않으려 고집을 부리다가 서러움에 울먹이는 표정이 웃음을 자아냈다.

이처럼 금새록은 장면마다 두드러지는 감정 연기로 주목받고 있다. 안하무인이면서도 귀여운 매력으로 극의 활력을 더하고 있다.

‘같이 살래요’는 매주 토, 일요일 오후 7시 55분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