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스틴 나영 “‘복면가왕’ 출연 영광… 넘치는 응원과 힘 받아 기뻐”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프리스틴 나영/사진제공=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프리스틴 나영/사진제공=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프리스틴의 멤버 나영이 MBC ‘복면가왕’에 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나영은 지난 15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을 통해 라이브 실력을 가감 없이 드러냈다.

나영은 16일 소속사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출연을 결정하고 준비하면서 혼자서 무대를 채운다는 것에 많이 떨리고 긴장했는데 프리스틴 나영으로서 무대 위에서 제 목소리를 들려드릴 수 있어 정말 영광이었다. ‘복면가왕’에서 좋은 추억을 쌓을 수 있어서 너무 행복했고 잊지 못할 것 같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어 나영은 “이번 무대를 통해 제가 많은 분들께 넘치는 응원과 힘을 받은 것 같아 기쁘고 감사하다”며 “앞으로 더 열심히 연습하고 발전해서 다방면으로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드러냈다.

‘복면가왕’에 ‘민들레 소녀’로 등장한 나영은 악동뮤지션의 ‘200%’와 에픽하이의 ‘우산’을 통해 허스키하면서도 부드러운 목소리와 안정적인 가창력을 뽐냈다. 매력적인 랩과 보컬 실력은 물론 남다른 무대 매너를 선보여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또한 나영은 랩하는 저팔계와 민들레 홀씨 날리는 댄스 등 독특한 개인기를 뽐내며 반전 매력을 발산해 웃음 폭탄을 터트리기도 했다. ‘복면가왕’ 방송 직후에는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를 장악하는 등 폭발적인 화제를 모았다.

나영이 소속된 프리스틴은 음악 활동 및 예능 등 활발한 방송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