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 “앞으로 ‘앤 원’으로 활발하게 음악 활동”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JTBC '슈가맨2'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슈가맨2’ 방송화면 캡처

‘슈가맨’으로 소환된 가수 앤이 “앞으로 활발하게 음악 활동을 하겠다”고 밝혔다. 15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투유 프로젝트-슈가맨2′(이하 슈가맨2)를 통해서다.

유재석 팀의 ‘슈가맨’으로 나온 앤은 ‘혼자 하는 사랑’을 부르며 환호를 얻었다. 호소력 짙은 음색으로 모두의 귀를 사로잡았다. 그룹 비투비(BTOB) 육성재와 브라운 아이드 소울 영준은 “콘서트에 온 것 같은 느낌”이라며 감탄했다.

앤은 “왜 사라졌느냐”는 ‘슈가맨2’의 공식 질문에 “음반 회사와 문제가 있었고 정산을 제대로 받지 못했다. 하고 싶은 음악을 못하게 됐다”고 회상했다. 이어 “큰 기획사와 만날 기회가 있었지만 당시 마음의 상처가 커서 음악을 포기하고 싶은 마음도 생겼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앤은 “앞으로 음악을 내고, 앤 원(Ann One)으로 활발하게 활동하겠다”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