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이 살래요’ 강성욱, 박선영에 “내가 좋아하는 거 알지?” 애틋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같이 살래요'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같이 살래요’ 방송화면 캡처

“내가 많이 좋아하는 거 알지?”

배우 강성욱이 15일 오후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같이 살래요'(극본 박필주, 연출 윤창범)에서 박선영에게 이같이 말했다. 두 사람은 서로를 향한 마음을 확인했다.

차경수(강성욱)의 엄마 우아미(박준금)는 박효섭(유동근)을 찾아가 가게에서 난동을 피웠다. 자신의 아들이 박선하(박선영)와 교제한다는 사실을 알았기 때문이다. 그는 둘의 만남을 반대했다.

이를 안 경수는 아미 앞에서 언성을 높였다. 아미 역시 지지 않고 “너보다 더 좋은 여자를 만나야 한다”고 응수했다. 두 사람 사이에는 냉랭한 분위기가 감돌았고, 이후 경수는 선하를 찾아가 눈시울을 붉히며 “좋아한다”고 고백했다.

하루 종일 경수와 연락이 닿지 않아 걱정한 선하는 경수를 보고 “무슨 일 있냐?”고 물었다. 경수는 “내가 너 좋아하는 거 알지?”라며 “그것만 알아 달라”고 했다. 선하는 환하게 웃으며 “내가 더 많이 좋아하는 건 알고 있느냐”고 되물었다. 두 사람은 서로를 꼭 껴안으며 다시 한 번 마음을 확인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