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 봉태규·시하 父子, 첫 등장부터 ‘유쾌’..다정한 두 남자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화면 캡처

배우 봉태규와 그의 아들 시하가 15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처음 모습을 드러냈다.

봉태규와 그의 아내 사진작가 하시시박(박원지), 아들 시하의 일상이 방송을 통해 처음으로 공개됐다. 봉태규는 다정한 남편과 듬직한 아빠로서의 모습을 보여줬고, 시하는 시종 귀엽고 씩씩한 면모를 드러냈다.

시하는 혼자 잠에서 깼는데도 울지 않고 집에 설치된 카메라를 바라보며 환하게 웃으며 인사했다. 봉태규는 일하러 가는 아내를 위해 손수 김밥을 싸며 도시락을 만들었고, 체했다는 아내를 위해 매실차까지 준비하는 등 자상한 남편의 모습으로 이목을 끌었다.

이후 봉태규는 아내가 없는 48시간 동안 아들과 단둘이 보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