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진영, ‘전참시’ 시청자에 사과..”과했다, 앞으로 노력하겠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화면 캡처

가수 홍진영이 지난 14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보여준 행동에 대해 “불편하게 시청하신 이들에게 죄송하다”고 말했다.

홍진영은 15일 자신의 SNS에 “어제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보여드린 모습을 불편하게 보신 시청자들에게 사과드린다. 차 안에서만 촬영해서 더 오버(과장) 하고 과했던 것 같다”고 했다. 이어 “앞으로 더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전지적 참견 시점’에 특별 손님으로 출연한 홍진영은 행사를 가는 차 안에서 매니저를 비롯해 스태프들과 노래를 부르고 라면을 먹는 등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 과정에서 보조석에 앉은 매니저를 놀라게 만들고 심하게 장난을 치는 모습으로 일부 시청자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