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아, 마이네임 채진 사생활 영상에 입 열다..”사실무근·성숙한 음악으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어반자카파 조현아,쇼케이스

그룹 어반자카파 조현아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어반자카파 조현아가 15일 네이버 V라이브를 열고, 최근 불거진 마이네임 채진과의 사생활 영상 공개에 대해 “여러 소문은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

조현아는 “최근 나에게 이슈가 있었다. 처음에는 많은 관심이 쏟아져 슬프기도 했고, 두렵기도 했다. 하지만 하루 만에 극복했다”면서 “나는 괜찮다. 우려했던 ‘바지가 아니다’ ‘민망한 게임을 했다’는 건 사실이 아니다.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더 성숙한 음악으로 인사드리기 위해 노력하겠다. 곧 새 음반이 나온다. 좋은 음악을 많이 들려드리고, 위로가 되는 음악을 하는 게 내 목표”라며 “열심히 작업하고 준비해서 찾아뵙겠다”고 말했다.

조현아는 앞서 지난 8일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채진과 사석에서 다소 민망한 자세를 취하고 있는 영상이 공개돼 화제의 중심에 섰다. 영상의 캡처 사진에 채진이 입고 있는 바지가 지나치게 짧아 ‘속옷이 아니냐’는 의혹부터, 두 사람이 교제 중이라는 주장도 나왔다. 조현아의 소속사는 “두 사람은 친한 사이로, 지인의 집에서 술을 마시던 상황”이라고 일축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