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오마이걸 반하나, 이보다 더 깜찍할 수 없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오마이걸 반하나 / 사진=SBS '인기가요' 방송화면 캡처

그룹 오마이걸 반하나 / 사진=SBS ‘인기가요’ 방송화면 캡처

그룹 오마이걸 유닛그룹 오마이걸 반하나가 깜찍한 매력으로 팬들의 이목을 끌었다. 15일 오후 방송된 SBS 음악프로그램 ‘인기가요’에서다.

효정, 비니, 아린으로 구성된 오마이걸 반하나는 신곡 ‘바나나 알러지 원숭이’를 부르며 분위기를 띄웠다. 깜찍하고 귀여운 표정과 흥겨운 안무로 환호를 얻었다.

‘바나나 알러지 원숭이’는 일렉 하우스 장르의 곡이다. 바나나 알러지가 있어서 바나나를 먹지 못하는 원숭이가 바나나 우유를 알면서 행복을 찾는 이야기다. ‘콘셉트 요정’이라는 애칭을 가진 오마이걸이 유닛그룹을 통해서 다시 한 번 기발한 아이디어와 기획력을 인정받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