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민상 “이수지 열애설 터지고 아무도 연락 없어”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 캡쳐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 캡쳐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 출연한 유민상이 JTBC 가상결혼프로그램 ‘최고의 사랑’에서 가상부부로 출연했던 이수지의 열애설이 터지고 나서 아무에게도 연락이 없었다고 밝혔다.

14일 방송된 ‘아는 형님’에서는 유민상이 “이수지의 열애설을 보고 든 생각은?”이라는 문제를 냈다.

유민상은 “이수지와 가상부부였기 때문에 열애설이 터지면 기자들이 나한테 막 물어보면 어떡하지?”라는 생각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기분 어떠세요? 괜찮으세요?’라는 전화가 한 통도 안 왔다”며 “기자들도 동료들도 소속사 관계자들도, 지나가는 사람들까지 아무도 관심이 없었다”고 말하며 씁쓸해 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