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유민상 “몸무게 130kg 후반…연예인 중 제일 많이 나가”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 캡쳐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 캡쳐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 유민상이 국내 연예인 중에 몸무게가 제일 많이 나간다며 뿌듯해 했다.

14일 방송된 ‘아는 형님’에서는 유민상과 문세윤이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유민상은 이날 “130kg 후반대를 유지 하고 있다”며 “연예인 중에서 제일 많이 나간다”고 웃었다. 문세윤은 “왕돼지”라며 그를 치켜 세워줬다.

강호동은 유민상에게 김준현의 목소리를 물었고 “120kg정도 된다”고 답했다. 이어 문세윤은 “나는 116~125kg 사이를 오간다”고 했다.

유민상은 “다이어트는 마음만 먹으면 5kg 뺀다”고 말했다. 강호동은 “하루에 세 끼만 먹으면 5kg 빠진다”고 덧붙였고 문세윤은 “우리랑 말이 통한다”며 좋아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