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밥남2’ 서유리, 다섯 마리 반려묘 공개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채널A '개밥남2'

/사진=채널A ‘개밥남2’

채널A ‘개밥 주는 남자 시즌2’(이하 ‘개밥남2’) 서유리가 다섯 마리의 반려묘를 공개한다.

15일 방송될 ‘개밥남2’에서는 서유리와 다섯 마리의 반려묘가 함께하는 하루가 공개된다.

서유리는 고등학교 때부터 반려묘를 기른, 15년 차 베테랑 집사다. 그는 다섯 마리의 고양이를 키우는 연예계 대표 애묘인답게 대용량 사료와 고가의 최첨단 고양이 화장실 등 반려묘들을 위한 다양한 용품들을 구비하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서유리는 라이브 방송을 통해 고양이 목소리를 연기하며 팬들에게 자신의 반려묘를 직접 소개한다. 서유리의 생애 첫 반려묘 ‘챠미’와 노령묘 ‘씨즈’, 사람을 두려워하지 않는 서열 1위 ‘해쮸’, 검은 고양이 ‘네쮸’, SNS에서 무한 리트윗되며 짤방으로 화제가 된 한류스타묘 ‘보니’가 그 주인공이다.

서유리와 다섯 마리 고양이의 하루는 오는 15일 오후 8시에 ‘개밥남2’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