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스 먼저’ 감우성, 명품 연기 비결은? 앉으나 서나 대본만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M C&C

/사진=SM C&C

SBS 월화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극본 배유미, 연출 손정현)의 감우성이 대본에 푹 빠진 모습이 포착됐다.

‘키스 먼저 할까요’ 제작진은 14일 감우성의 촬영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사진 속 감우성은 벤치에 앉아 있을 때도, 기대고 서 있을 때도 대본만 보고 있다. 촬영이 준비되고 있는 동안에도 그는 쉴 틈 없이 대본에 집중하는 모습이다.

‘키스 먼저 할까요’ 제작진은 “드라마가 후반에 접어들며 스토리도, 인물의 감정선도 깊이를 더해가고 있다. 그만큼 배우들은 깊이 있는 집중력과 표현력을 발휘해야 한다. 우리 드라마 속 모든 배우들은 더 좋은 작품, 더 좋은 연기를 위해 열심히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감우성은 언제나 집중력 있게, 열정적으로 손무한과 마주한다. 현장에서도 귀감이 되는 감우성 덕분에 많은 제작진, 배우들이 더 힘을 낼 수 있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키스 먼저 할까요’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