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릴남편 오작두’ 유이 VS 정찬 대립…김강우 청월당 등장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팬엔터테인먼트

/사진=팬엔터테인먼트

MBC 주말드라마 ‘데릴남편 오작두’(극본 유윤경, 연출 백호민)의 김강우가 자신을 찾고 있는 청월당에 직접 모습을 드러낸다.

14일 방송될 ‘데릴남편 오작두’에서는 청월당 한 복판에서 한바탕 소동이 벌어진다.

지난 방송에서 한승주(유이)는 오작두(김강우)가 오혁임을 알게 되면서 그동안 ‘오혁 프로젝트’를 위해 모아둔 자료들을 모두 정리했다. 이에 함께 일을 진행하던 프로덕션과의 피할 수 없는 갈등을 예고 했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 속에서 이들의 첨예한 대립 현장이 포착됐다. 사진 속에는 프로덕션의 대표 홍인표(정찬)를 향해 격한 감정을 쏟아내는 듯한 한승주와 그를 말리는 주변 인물들이 담겼다.

뿐만 아니라 이 같은 갈등 상황 속 한승주가 갑작스레 등장한 오작두를 보고 깜짝 놀라고 있어 이목을 끈다. 손을 꼭 잡고 서로를 바라보고 있는 두 사람에 어떤 사연이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데릴남편 오작두’는 오늘(14일) 오후 8시45분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