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그대’ 이유비·이준혁·장동윤·신재하 등, 언제 어디서나 작품 생각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tvN '시그대'

/사진=tvN ‘시그대’

tvN 월화드라마 ‘시를 잊은 그대에게’(극본 명수현, 연출 한상재, 이하 ‘시그대’)의 이유비, 이준혁, 장동윤, 이채영, 신재하 등이 분투하는 현장 사진이 공개됐다.

‘시그대’ 제작진은 14일 이유비, 이준혁, 장동윤, 이채영, 신재하가 촬영을 시작하기 전과 후에 꼼꼼하게 대본 분석과 모니터링 하는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이유비는 한상재 감독과 모니터링을 하며 장면에 대한 고민을 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유비는 박시원 역의 김재범을 비롯한 선후배 배우들과 언제 어디서나 대본을 펼쳐들고 호흡을 맞추며 자연스러운 우보영을 담아내기 위해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그동안 날선 카리스마를 선보였던 이준혁은 촬영에 돌입하기 직전까지 대본을 손에서 놓지 않은 채 감정에 몰입을 하고 있다. 촬영이 끝난 후에는 자신의 휴대전화를 통해 촬영한 장면을 다시 한 번 살펴보며 열의를 불태웠다.

또한 극중에서 ‘껌딱지 절친 호흡을 자랑하는 장동윤과 신재하는 현장에서도 딱 붙어 대본을 보는 등 사이좋은 남남커플의 모습을 엿볼 수 있다. 이채영은 대본을 보면서도 남다른 여신 아우라를 풍긴다. 특히 기숙사 룸메이트 이유비와 다정하게 모니터링을 하며 의견을 주고받는 모습이 눈에 띈다.

‘시그대’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30분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