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중계’ 김무열 “워너원 옹성우와 닮았다고? 죄송하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연예가중계' 방송 화면 캡처

‘연예가중계’ 방송 화면 캡처

배우 김무열이 워너원 옹성우와 닮았다는 말에 대해 “죄송하다”고 말했다. 13일 방송된 KBS2 ‘연예가중계’에서다.

이날 영화 ‘머니백’으로 호흡을 맞춘 김무열과 박희순이 출연했다. 이들은 피자를 만들며 다양한 얘기를 나눴다.

인터뷰 중 김무열은 옹성우와 닮았다는 말에 “그런 말을 들었다. 그 분에게 죄송하다”며 민망한 듯 웃었다.

이어 옹성우를 향해 영상 편지를 준비하라는 주문에 “피자 좋아하세요?”라며 수줍게 물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