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팩트, 더 블랙 레이블과 손잡았다..”대중성·완성도 잡겠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임팩트 / 사진제공=스타제국

그룹 임팩트 / 사진제공=스타제국

그룹 임팩트가 프로듀서 테디가 이끄는 더 블랙 레이블(The Black Lable)과 손을 잡았다.

오는 17일 신곡 ‘빛나’로 컴백을 앞둔 임팩트는 더 블랙 레이블과의 공동 작업을 통해 대중성과 완성도를 모두 잡겠다는 각오다.

그동안 내놓은 음반을 직접 프로듀싱하며 음악 실력을 뽐낸 그룹으로 주목받은 임팩트가 데뷔 후 처음 외부 프로듀서와 작업한 곡이어서 더욱 이목을 끈다.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겠다고 한다.

소속사 스타제국 관계자는 “‘빛나’는 국내에서 볼 수 없었던 드럼 엔 베이스 장르의 곡이다. 다이내믹한 리듬이 쉴 새 없이 몰아치는 편곡이 인상적이다. 꿈을 이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청춘들의 이야기를 담아냈다”고 소개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