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긴어게인2’ 로이킴, 포르투서 앙코르 요청 쇄도 “10곡 더 해달라”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가수 로이킴/사진제공=JTBC '비긴어게인2'

가수 로이킴/사진제공=JTBC ‘비긴어게인2’

가수 로이킴이 포르투 라이브바에서 즉석 공연을 통해 현지인들을 매료시켰다.

13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비긴어게인2’에서 로이킴은 가수 김윤아, 윤건, 이선규와 포르투 현지 라이브바를 찾는다.

이날 네 사람은 여유롭게 현지 뮤지션들의 연주를 감상하며 공연을 즐겼다. 공연이 끝난 후 로이킴은 데미안 라이스의 ‘볼케이노’를 선곡해 노래를 시작했고, 라이브바의 손님들은 그의 목소리에 흠뻑 젖어들었다. 특히 한 여성 관객은 “10곡 더 해달라”며 “화장실 다녀올 때까지 노래하지 말아달라”라고 부탁했다.

로이킴이 분위기를 띄우자 김윤아도 ‘Hey Hey Hey’를 열창했다. 김윤아가 현지 밴드 뮤지션들에게 잼 공연을 유도하자 그들은 흔쾌히 김윤아와 함께 ‘Hey Hey Hey’를 연주하기 시작했다. 이어 ‘비긴어게인2’ 멤버들과 현지 뮤지션, 관객들과 함께 오아시스의 ‘Don’t look back in anger’를 열창했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