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스팅 콜’, 강력한 우승 후보 이하린 위협하는 강자 등장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드라마넷' 캐스팅 콜'

사진=MBC드라마넷’ 캐스팅 콜’

MBC 드라마넷 ‘캐스팅 콜’에 1차 오디션 여자 1위 이하린의 자리를 빼앗은 새로운 실력자가 등장했다.

13일 방송되는 ‘캐스팅 콜’에서는 2차 오디션의 남녀 1위를 공개한다. 1차 오디션 여자 1위였던 이하린은 2차 오디션에서도 안정적인 실력을 보여주며 심사위원 만장일치로 합격해 자신의 진가를 다시 한 번 확인시켰다.

하지만 강력한 우승 후보였던 이하린의 자리를 빼앗은 지원자가 등장해 다른 지원자들까지 긴장하게 했다. 1위 자리에 새롭게 얼굴을 올린 지원자는 인상적인 연기와 노래 실력을 보여줘 심사위원 만장일치 합격을 받았다. 더불어 무대에서 더욱 빛나는 배우가 될 것 같다고 극찬을 받기도 했다.

‘캐스팅 콜’ 3차 오디션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지금까지 진행됐던 개인 미션과 달리 3차 오디션은 그룹 미션으로 유명 뮤지컬의 한 장면을 재현할 예정이다.

‘캐스팅 콜’은 13일 오후 오후 9시 30분 MBC드라마넷과 MBC뮤직에서 동시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