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이휘재, 괌 여행기 공개…성시경·김숙 ‘감탄’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KBS2 '배틀트립'

사진제공=KBS2 ‘배틀트립’

개그맨 이휘재가 자신만의 괌 여행 코스를 선보여 가수 성시경과 개그맨 김숙의 극찬을 받았다. 오는 14일 방송되는 KBS2 ‘배틀트립’을 통해서다.

이날 ‘배틀트립’에는 방송 2주년을 맞이해 MC 이휘재, 김숙, 성시경이 직접 괌으로 여행을 떠난다. 이휘재는 “괌 여행만 6번이다. 불과 3달 전에도 가족들과 괌에 다녀왔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그는 자신이 쌍둥이 아빠인 만큼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가족 여행’을 여행 컨셉으로 정하며 MC들을 이끌었다.

이휘재가 야심차게 선보인 코스는 ‘돌핀 크루즈’. 눈 앞에서 돌고래 무리의 힘찬 점프를 보는 것은 물론 스노쿨링과 낚시 등 바다에서 즐길 수 있는 체험들의 총 집합체다. 이에 김숙은 “5점 만점에, 퍼펙트한 5점이다”며 감탄했다.

그런가 하면 제작진이 공개한 사진에는 여행을 즐기는 MC들의 모습이 담겼다. 스튜디오를 벗어나 직접 여행의 즐거움을 만끽하는 MC들의 모습에 보는 이들까지 설레게 만든다.

‘배틀트립’은 이날 오후 9시 15분에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