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반 위의 하이에나’ 로꼬, 화사와 첫 만남 “TV 보는 것 같다”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KBS2 '건반 위의 하이에나'

사진제공=KBS2 ‘건반 위의 하이에나’

래퍼 로꼬와 그룹 마마무의 화사가 가슴 떨리는 첫 만남을 가졌다. 13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건반 위의 하이에나’를 통해서다.

방송에 앞서 ‘건반 위의 하이에나’ 제작진은 로꼬와 화사의 설레는 첫 만남 현장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화사는 마치 소개팅을 앞두고 상대에게 전화하는 소녀같은 모습이다. 그런가 하면 로꼬는 통화 상대가 마마무 화사임을 알고 놀람과 동시에 공손하게 두 손으로 전화를 받들고 있다.

특히 로꼬는 지난해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가장 만나보고 싶은 연예인으로 마마무 화사를 꼽았다. 화사 역시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가장 작업하고 싶은 아티스트로 로꼬를 선택했다.

제작진에 따르면 통화 이후 두 사람은 긴장되는 첫 만남을 가졌다. 로꼬는 화사가 눈 앞에 등장하자 어쩔 줄 몰라하면서도 “TV를 보고 있는 것 같다”며 팬심을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오후 11시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