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어나서 처음으로’ 강남 “키썸에게 고백했다가 차였다”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E채널 '태어나서 처음으로'

사진제공=티캐스트

가수 강남이 래퍼 키썸에게 고백한 사실을 밝혔다. 오는 14일 방송되는 E채널 ‘첫 경험 공작단: 태어나서 처음으로’(이하 ‘태어나서 처음으로’)에서다.

이날 방송에서 키썸은 스페셜 요원으로 등장한다. ‘태어나서 처음으로’ 출연진은 특별히 힙합퍼 느낌이 물씬 나는 의상을 차려 입고 그를 맞이했다.

이때 강남은 “키썸에게 고백했다가 차였다”고 말해 키썸을 비롯한 출연진들은 당황하게 만들었다.

또 ‘태어나서 처음으로’ 멤버들은 키썸의 선택을 받기 위해 경쟁한다. MC 이수근의 제안으로 키썸의 무인도 월드컵이 시작되고 키썸의 선택을 받기 위해 멤버들은 ‘5초 랩 배틀’을 벌인다.

‘태어나서 처음으로’는 이날 오후 7시 30분에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