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한마녀전’ 이다해·류수영, 동상이몽 첫 데이트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착한마녀전'

/사진=SBS ‘착한마녀전’

SBS 토요드라마 ‘착한마녀전’(극본 윤영미, 연출 오세강)의 이다해와 류수영이 정식 데이트를 한다.

오는 14일 방송될 ‘착한마녀전’에서는 생애 첫 연애에 설레고 들뜬 마음을 감추지 못하는 송우진(류수영)과 그의 진심 앞에 복잡한 감정을 느끼는 차선희(이다해)의 동상이몽 로맨스가 펼쳐진다.

본방송에 앞서 공개된 예고편에는 한눈에 봐도 커플임을 알 수 있는 티셔츠를 맞춰 입고 어딘가로 떠나는 두 사람의 모습이 담겼다. 이는 같은 감정임을 확인한 두 사람이 첫 데이트를 떠나는 장면으로, 출발도 전에 이미 아이처럼 들뜬 송우진의 얼굴과 행복한 만큼 불안감도 큰 차선희의 표정이 대조적인 분위기를 이루고 있다.

14일 방송에서 두 사람은 둘만의 오붓한 바닷가 데이트로 한걸음 더 가까워지지만 그 기쁨도 잠시, 쌍둥이 동생 차도희(이다해)가 의식을 회복함에 따라 새로운 국면을 맞게 된다. 송우진은 자신이 처음으로 사랑에 빠진 여자 차선희가 단칼 마녀 차도희의 대역임을 까맣게 모르는 상황. 그 가운데 차도희의 의식 회복이 어떠한 변수로 작용하게 될 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다해와 류수영의 정식 데이트는 오는 14일 오후 8시55분 방송될 ‘착한마녀전’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