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규, ‘검법남녀’ 출연…정재영과 라이벌 구도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송영규

배우 송영규

배우 송영규가 MBC 새 월화드라마 ‘검법남녀’에 출연한다.

‘검법남녀’는 완벽주의에 까칠한 성격을 가진 법의학자인 백범(정재영)과 발랄함과 따뜻함, 허당기를 갖춘 신참 검사 은솔(정유미)의 공조 수사를 다룬 장르물이다.

송영규가 맡은 마도남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 법의조사과장으로 승진과 자신의 명성, 명예에 집착하는 인물이다. 언론 노출을 좋아하는 기회주의자로 등장하는 그는 백범 역의 정재영과 라이벌 구도를 형성하며 극에 긴장감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그는 드라마 ‘품위있는 그녀’에서 성형외과 원장 장성수로 분해 얄미우면서도 짠한 캐릭터를 제대로 표현했고 ‘사랑의 온도’에선 까칠한 스타PD 민이복 역을, ‘변혁의 사랑’에선 악덕 고용주 민상호를 기가 막히게 그려내며 리얼한 열연을 선보이기도 했다.

지난 한 해 누구보다 활발한 연기 활동으로 시청자들에게 존재감을 드러낸 그는 ‘검법남녀’에서 또 다른 모습으로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검법남녀’는 오는 5월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