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 꼭 잡고’ 장용, 윤상현에 “한혜진에게는 자네밖에 없어”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진=MBC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방송화면

사진=MBC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방송화면

MBC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의 윤상현이 장용에게 속마음을 털어놨다.

12일 방송된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에서는 김도영(윤상현)이 남진태(장용)에게 “현주(한혜진)가 저 말고 좋아하는 사람이…”라고 말했다.

이에 남진태는 “걘 자네밖에 없어. 대체 왜 그런 생각을 하는 거야?”라고 물었다. 그러자 김도영은 “아버님도 다 알고 계시잖아요. 현주하고 저, 사랑해서 결혼한 게 아니라는 거”라고 말했고, 남진태는 “그걸 내가 몰라? 자네 하고 싶은 얘기 다 해봐”라고 설득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