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조은, ‘KCON 2018 JAPAN’ 합류…트와이스·워너원과 나란히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가수 조은/사진제공= KG 컴퍼니

가수 조은/사진제공=KG 컴퍼니

일본에서 활동 중인 가수 조은이  ‘KCON 2018 JAPAN’에 합류한다.

‘KCON 2018 JAPAN’은 조은을 비롯해 워너원, 트와이스, 헤이즈, 우영, 세븐틴, 여자친구, 청하, 구구단, 팬타곤, 우주소녀, 레인즈, 모모랜드, 사무엘 등 국내 인기 가수들이 출연하는 콘서트다. 오는 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일본 지바현 ‘마쿠하리 멧세 국제전시장홀(Makuhari Messe International Exhibition Hall)’에서 개최된다.

조은은 현재 일본에서 활발하게 음반 및 공연 활동을 펼치고 있다. 지난 8일에는 MBC 드라마 ‘부잣집 아들’ 의 세번째 OST ‘알고있나요’를 발매하며 국내 활동을 예고했다.

조은은 2003년 1집 ‘I Will Try’를 발매하며 가수로서 활동을 시작했다. 이후 2004년 드라마 ‘발리에서 생긴 일’의 OST ‘안되겠니’를 비롯해 ‘불새’, ‘내조의 여왕’, ‘옥탑방 왕세자’등 다수의 드라마 OST에 참여했다.

올해는 ‘2018 동계 패럴림픽’ 공식 응원가 보컬 및 디렉터로 참여해 화제를 모았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