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드라마와 일주일을”…’우만기’ ‘추리2’ ‘같이 살래요’, 동시간대 1위로 화제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우리가 만난 기적' '추리의 여왕2' '같이 살래요' 포스터

‘우리가 만난 기적’ ‘추리의 여왕2’ ‘같이 살래요’ 포스터

KBS 드라마가 풍성한 볼거리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으며 시청률 3관왕을 달성했다. 월화·수목·주말 드라마 라인업이 모두 시청률 1위를 기록한 것은 지난 연말 이후 4개월 만이다.

월화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은 단 3회 만에 11.2%(닐슨, 전국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김명민·김현주·라미란 등 베테랑 연기자들의 열연과 극적인 연출, 탄탄한 극본이 삼박자를 갖추며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는 평가다.

팬들의 성원에 힘입어 공중파 최초 동일한 주연 배우를 내세운 수목드라마 ‘추리의 여왕2’도 지난 11일 방송분에서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이날 7년 전 실종 사건의 진범이 남편을 하염없이 기다리던 아내라는 사실이 밝혀졌다. 특히 ‘추리의 여왕2’에서는 지난 시즌부터 케미를 자랑하는 권상우와 최강희의 활약이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주말드라마 ‘같이 살래요’도 화제다. 최근 방송된 8회에서는 과거 유동근이 자신을 떠난 이유가 아버지 때문이었다는 사실을 알게 된 장미희의 모습과 부잣집 사모님 한지혜의 병원 취직을 막은 이상우의 관계가 대조되면서 재미를 더했다. 시청률은 지난 회 대비 5.1% 상승한 28.3%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KBS 드라마는 판타지 휴먼 멜로부터, 생활밀착형 추리, 2060 전세대 가족 로맨스까지 다양한 소재로 일주일을 꽉 채우면서도 따뜻한 메시지를 던지며 사랑받고 있다.

‘우리가 만난 기적’은 매주 월·화, ‘추리의 여왕2’는 매주 수·목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같이 살래요’는 매주 주말 오후 7시 55분에 전파를 탄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