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선호, 오늘(12일) ‘엠카’서 신곡 ‘봄이오면’ 무대 첫 공개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유선호 온라인 커버/사진제공=큐브엔터테인먼트

유선호 온라인 커버/사진제공=큐브엔터테인먼트

12일 가수 유선호가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데뷔 신고식을 치른다.

지난 11일 첫 번째 미니앨범 ‘봄, 선호’를 발매하며 솔로 데뷔를 알린 유선호가 12일 오후 6시 생방송되는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신곡 ‘봄이오면’의 무대를 처음으로 선보인다.

‘봄이오면’은 ‘봄, 선호’의 타이틀곡으로 싱어송라이터 이진아가 유선호만을 위해 만들었다. 어쿠스틱한 사운드와 서정적인 코드 전개가 특징으로 도입부와 간주의 피아노 연주가 봄의 이미지를 더한다. 따뜻한 봄날에 소중한 사람과 함께 걷고 싶은 소년의 마음을 담았다.

유선호는 지난해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에 출연해 17위에 오른 이후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과 함께 웹드라마 ‘악동탐정스’에 출연해 활동을 이어갔다. 최근에는 웹 예능 ‘포토피플2’의 출연을 알렸다.

가수로서 유선호는 지난해 4개국 5개 도시 아시아 팬미팅 투어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오는 14일 서울에 위치한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앵콜 팬미팅 ‘가장 선호하는 시간’을 개최한다.

유선호는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