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록의 전설’ 김태원X김종서, ‘건반 위의 하이에나’ 출격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기타리스트 김태원(왼쪽)과 가수 김종서/사진제공=KBS2 '건반 위의 하이에나'

기타리스트 김태원(왼쪽)과 가수 김종서/사진제공=KBS2 ‘건반 위의 하이에나’

기타리스트 김태원과 가수 김종서가 오는 13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건반 위의 하이에나’에 출연한다.

이날 방송에서 두 사람은 그들만의 특별한 음악 작업 노하우를 공개할 예정이다.

특히 수많은 명곡을 만들어낸 두 사람의 작업기가 눈길을 끈다. 능숙하게 컴퓨터로 음악 작업을 진행하는 김종서와 달리, 김태원은 오래된 카세트로 곡 작업을 하는 등 두 사람의 대비되는 작업 과정이 공개된다.

김태원은 밴드 부활의 기타리스트로, ‘Never Ending Story’, ‘비와 당신의 이야기’ 등으로 대중들의 사랑을 받은 실력파 뮤지션이다. 김종서는 밴드 시나위로 데뷔한 후 솔로 가수로서 ‘겨울비’, ‘대답없는 너’ 등 여러 히트곡을 발표하며 한국 록을 이끌어온 로커다.

‘건반 위의 하이에나’ 제작진은 “함께 출연한 가수 로꼬, 마마무의 화사, 갓세븐의 JB 등 후배 가수들이 대선배들의 곡 작업기를 보며 많은 감동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긴 시간 함께해온 이들이 보여줄 음악적 교감이 기대된다. 음악시장에서 오래도록 생존해온 그들의 노하우를 지켜보는 것이 큰 재미가 될 것”이라고 귀띔했다.

‘건반 위의 하이에나’ 7회는 오는 13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